• 접속 회원명 / 손님
    장난감을 넘어 문화로..
    Set
    Part
    Inv

    List
    이름: sunsky, 작성일: 2017/10/21, 조회: 372, 공감: 2, 분류: ♨담소
    (작성중) '구동 전시' 의 고민과 해결 사례

    >> 다중첨부파일

    2017-10-21 14:19:222017-10-23 19:00:01
    * 댓글 - [총 3 개] 
    •  sarafiel
      공감: 2댓글
      옛날 에듀케이션 다니면서 모터 갈아먹기 연습하던 생각이 나는군요.

      에듀야 마케팅을 목적으로 하다 보니 교체용 모터를 들고 상주하며 대응해서, 쉽게말해 쇼미더머니 신공으로 모터를 갈아먹고 새걸 갈아끼며... 당연히 갈아낄 사람이 상주하며 관리하는 형태라 그런짓이 가능했지만...
      비상업적 전시에서 자발적 출품자가 백수가 아니고서야 상주하며 작품을 관리할 수가 없으니 이건 자동화나 다른 꼼수를 쓰더라도 '손상을 지연시키는' 것 뿐이지 근본적인 해결책이 있을까 싶습니다.

      물론, sunsky 님이 써 주신 여러 가지 방법들이 '좀 더 효과적으로 길게 손상을 지연시키는' 것만으로도 의미는 충분하다는 의견도 덧붙입니다.

      제 경험을 적자면, 일단 멍텅구리 시스템으로 운영할 경우 아답터 파워를 정격의 50% 정도로 다운시키고 (기차 레귤레이터를 쓰거나, 혹은 저전압 아답터 선을 잘라 배터리박스 단자에 연결하는 등의 방식) 여기에 외부에서 전원을 간헐적으로 off 시켜버리는 (타이머 콘센트 또는 마인드스톰 등의 장치를 이용한 스위치 온오프) 기능이 추가되면 최악의 순간을 많이 지연시킬 수 있었습니다.

      구동계통에서는 벨트구동은 거의 대부분의 경우 끊어짐 현상으로, 1~2일의 단기간이 아닐 경우 효과를 보지 못하였으며, 클러치기어 역시 구동시간 기준으로 십여시간 이상시간이 지나면 있으나 마나한게 되어버립니다. 물론 부하에 따라 이 시간은 훨씬 더 단축될 확률이 높더군요.

      일반 기어는 축 결합부 극히 작은곳에서 갈림이 생기고 이게 프레임이나 기어에 치명적인 손상까지 가져오지는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었습니다만, 웜기어의 경우는 특성상 기어가 프레임을 갈아먹는 현상이 매우 심하고, 이로 인해 기어박스 하나가 녹아버린 경험도 있어 '역회전 방지' 와 '고 토크 획득' 이라는 이유만으로 선택하기에는 여러모로 조심스러웠습니다.

      기어 조합은 구형 기어 중 16t, 24t 의 경우 깨짐 현상이 종종 발생하는 반면, 12T, 20T 더블베벨의 경우 그런 현상이 없었습니다. 설계상의 차이로 인한 장점이라 생각됩니다. (물론 기어비 등의 문제로 불가피하게 구형기어를 섞어야할때도 있겠지요.)

      소프트웨어를 이용한 간헐 제어는 멍텅구리 조합보다 훨씬 더 사용자가 원하는 형태의 구동상태(완만한 파워 증감과 타이밍 온오프 등)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일단은 사용자가 만들기가 많이 번거롭고, 그다음으로 컨트롤러 부피가 너무 커서 모형 제작에 문제가 생기게 되며, 마지막으로 비전문가인 전시장스텝들이 운용하기에 멍텅구리조합보다 훨씬 더 어렵습니다. (멍텅구리 조합이 화장실 전등스위치같은 거라면, 마인드스톰같은 컨트롤러는 보일러난방스위치 같은 느낌이죠.)

      그런 면에서 이번 sunsky 님의 sbrick+ / 태블릿 조합은 여러모로 눈에 뜨였습니다. 메뉴 조작의 어려움 특히나 비전문가가 레고모형의 특정부분을 열어 메뉴를 눌러 조작해야 한다는 부담이 없이 익숙한 태블릿의 간단한 메뉴를 조작해 컨트롤러의 자동제어를 활성화시키는건 분명 비전문가가 상주하는 장기간 전시에서 전문적인 구동이 들어간 모델의 시연을 보여주기에 매우 적절한 방법이었다 생각됩니다.

      일단은 길어져서, 그리고 생각이 복잡해서 여기까지 쓰고 나중에 또 추가댓글 달아보겠습니다.
      2017-10-22 00:05:13
    •  msk6003
      댓글
      제 버켓 휠 카로쉘 같은 경우 기존 스피드레귤레이터를 속도 2로 맞추고 타이머 콘센트로 15분 동작, 45분 휴식으로 설정을 해 놓았었는데 3일정도 후인 금요일에 가보니 구동 24톱니 겉이 흰색이 되어있더라고요. 바로 속도를 1로 줄여놓고 24t->24t 클러치 부분을 빼버리고 바로 동력이 들어가게 해 놓았는데 그래도 마지막날 철수하면서 보니 모터 회전부분이 꽤나 갈려있더라고요.
      2017-10-24 17:08:54
    • sunsky
      댓글
      정보 감사합니다 ^ ^
      2017-10-25 18:22:04
    이전 : 직선레일로 곡선 레일 만들어 보신 분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2]
    다음 : 레고 접착제 [2]
    List

    Copyrightⓒ 2000 - 2017 Brickinside®. All Rights Reserved. Since 2000/8/25